一 손금은 변형문자다.

선휘서원 | 2022.10.01 14:14:17 댓글: 0 조회: 3585 추천: 0
분류일반 https://life.moyiza.kr/crcncolumn/4406533
一 손금은 변형문자다

손바닥을 보면 기본상 소유의 선들이 서로 교차되고 이어지면서 련결되고 있다. 독립적으로 존재하고 있는 선은 많지 않다. 특히 가로 세로삼대선이 서로 교차되고 이어지고 있는데 무엇 때문에 이어지고 교차되는가? 손바닥이 작아서? 그렇지 않을 것이다.

손바닥 소우주에는 수많은 부동한 에너지가 충만되어 있으면서 상호 작용하고 있는데 지금 이 에너지들이 어떻게 흐르며 작용하는지 딱히 알 수 없으나 분명히 어떤 방식으로 흐른다. 그렇지 않으면 이 부동한 에너지들의 상호작용 상태가 손금 선으로 표시되지 않았을 것이다.

지금 이 에너지들이 소우주 속에서 생존 분투하는 모습이 바로 교차되고 이어진 손바닥에 천태만상한 모습이며 끊임없는 변화로 자신의 의미지를 표시하고 있는 모습이다.

인간의 노력은 계속 새로운 에너지를 생산하는데 새로운 에너지 흐름이 생긴다. 이는 손금 변형의 동력이다. 이렇게 손금은 계속 나오고 없어지고 이어지고 교차하며 변형으로 자신의 의미지를 표시하고 있다. 생명이 정지하지 않으면 변형은 정지하지 않을 것이다.

이렇게 손금을 보면 손금은 어느 象形文字나 变形文字와 달리 인간의 사유로 만든 변형문자가 아니라 인간의 육체와 정신이 몇 십 만년 기나긴 진화 과정에서 자신의 기능과 기능의 변화 그리고 발전 추세를 그려놓은 것이 이 변형문자다. 인간이 발전 변화와 같이 이 변형문자도 상당한 변화가 있었을 것이다.

이 변형문자는 다른 문자와 달리 문자의 손바닥 공간 위치에 따라 부동한 에너지를 가지게 되는데 례하면 모습이 똑 같은 두뇌선이 아래 위에 평행되게 뻗어갈 때 두선의 기능을 똑같게 해석하면 안 된다. 부동한 위치에 있기 때문에 충전되어 있는 에너지가 부동하면서 기능이 부동하다. 이는 손금 변형문자가 다른 변형문자 보다 특수하게 가지고 있는 다른 성질이다.
손금은 공간에 위치로 자신의 갖고 있는 재능이나 운세를 표시할 뿐만 아니라 또 손금 线条 모습의 변화로 의미지를 표시한다. 때문에 손금 판독은 线条 모습의 변화뿐만 아니라 공간에 위치와 모습도 중요하다. 이것이 손금의 오묘다.

손금을 정확히 판독 하려면 반드시 변하지 않는 공간에 위치와 변하는 모습들을 동시에 고려해야 한다. 이것이 손금 판독이 힘든 원인이고 또 왕왕 정확하지 못한 원인이다.

지금 기술 수평의 제한으로 구의 부동한 위치에 들어있는 에너지에 대한 판독이 시작에 불과하고 또 손바닥 부동한 위치에 잠재해 있는 에너지 판독 역시 시작에 불과하고 또 목측의 부정확성 때문에 손금 판독이 준확하지 못하다.

이제 어느 누가 컴퓨터로 구의 모든 위치(任意位置)에 에너지 판독 程序를 도입할 때면 손금 판독이 준확해 지면서 보다 널리 사용될 것이다.

손금 판독이 정확해 지려면 새로운 방법과 판독 수단이 있어야 한다.
추천 (0) 선물 (0명)
IP: ♡.33.♡.83
72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너의향기^
2005-10-25
29
18432
나나
2023-05-13
0
4297
나나
2023-02-15
3
6227
선휘서원
2022-10-16
2
6135
선휘서원
2022-10-15
0
5360
선휘서원
2022-10-07
1
5243
선휘서원
2022-10-05
0
4621
선휘서원
2022-10-04
0
6527
선휘서원
2022-10-03
0
6106
선휘서원
2022-10-03
0
4101
선휘서원
2022-10-02
0
2979
선휘서원
2022-10-02
0
3498
선휘서원
2022-10-01
0
3585
선휘서원
2022-10-01
0
3544
나나
2022-03-20
3
4272
나나
2022-01-14
2
6921
선휘서원
2019-02-22
0
7908
선휘서원
2019-02-21
0
4937
선휘서원
2019-02-18
0
4641
선휘서원
2019-02-16
0
4590
선휘서원
2019-02-14
0
4183
선휘서원
2019-02-12
0
4276
선휘서원
2019-02-10
0
4245
선휘서원
2019-02-08
0
4526
선휘서원
2019-02-02
0
8293
선휘서원
2019-01-30
0
3561
선휘서원
2019-01-29
0
2699
선휘서원
2019-01-27
0
3368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