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인생사 -연변편 22

여삿갓 | 2022.09.27 09:22:30 댓글: 2 조회: 480 추천: 4
분류실화 https://life.moyiza.kr/mywriting/4405123

아버지는 병원에서 나오자 마자 보험에 대해 알아 보라 한다.

그래서 의료보험에 가서 물어보니 서류가 부조해서 안 된단다.

왜 안되냐고 물어보니 .아버지는 71살이시여 인젠 농기구 면허증이 취소 되는 나이란다.

그래서 아버지랑 물어보니 나이가 있다면서 면허 재허가를 안내주는 동시에

拖拉机 역시 인젠 넘 시간이 넘어서 페기상이 된거라면서

자가용 차로 말하면 行车证, 驾驶证 过期了

그럼 보험은 내고 왜 보험 혜택을 못받는다는 말인가 ?

그래서 농기구전문 판공실에 찾아가서 당안을 찾아보니 당안에도 없단다.

그래서 人寿保险 에 해마다 100원 인가 내는데 그쪽으로 알아 보니

거기서 3000원 넘게 주더라

아버지는 넘 열받아서 국가에서 개개인 360원씩 거둬서 가면서 거기서는 혜택도 못 받는다면서

이번엔 태평양 보험에 물어 보라 하신다.

보험 회사 사기란 직접 격어 보지 못하면 모른다.

15년 정도 물었는데 액수는 적다 몇십원짜리는 해마다 내는것이고 2만원짜리는 10년에 나눠서 물엇는데

돌려 받는 금액은 몇천원 박에 안 된다.

(전에 엄마가 내랑 이런말 햇다. 전에 내 동생이 그러더란다. 아버지 보험은 언니 이름 먼저 넣고 . 엄마 보험은 왜 또 언니 이름 먼저

넣겟냐 하던란다. 그래서 엄마 보험은 내 동생이 이름이 먼저이다. 그러면서 나중에 보험이 나오면 너네 한테 나오는게 돈이

몇만원은 될꺼라고 ㅎㅎ- 근데 몇만원은 무슨 본전에 못 건졋는데 )

보험 회사의 여자 분이 몇년만 지나면 20년인데 ..라고 한다

무서를 보니 20년이 되여도 1.8만박에 돌려 안 준다. 그러니까 남의 돈을 가져다 이게 안되고 저게 안 되고 하면서 10.20년씩

굴려가면서 본전도 돌려안 주는게 보험 회사다

그리고 큰병이 잇을시라도 본금 이외에 더 나오는 돈이 없다는거다. 정말 성질같은면 싹 다 엎어 버리고 싶은 생각 .

그래서 어머니 ,아버지가 넣은 돈을 다 찾았다 ..10여년을 거기에다 넣은 돈으로 은행에 저축햇으면 인젠 리식만 해도 그 절반은 됏을꺼다.

또 본인이 가지 못한 정황이라 위챗으로 얼굴 보고 영업원이 록음 하고 아버지가 중국말이 서투니까 답은 예 , 됨다.

간단하게 답만 말해서 3번이나 찾아가서야 통장 으로 돈이 들어 오더라

그래서 엄마가 하는 말이 너네 옆에 없으면 아무것도 못하겟다.

아버지 보험 찾은돈에 보험 받은 돈을 아버지 통장으로 넣어 드렷다. 아마 생에 최소로 아버지 이름으로 된 카드에 돈을 저금 햇다.

엄마는 이돈으로 먹고싶은거 사먹소 하면서도 통장에 넣어 놓고 멀로 사 드셔란지. ㅎㅎ

티격 태격 하면서도 서로 의지하며 걱정하며 관심하는 모습이 자식으로선 정말 보기도 좋고 .배우는것도 많다.



추천 (4) 선물 (0명)
IP: ♡.245.♡.69
kimhs1045 (♡.50.♡.57) - 2022/09/28 10:26:34

인생살이 다 그렇슴다~ㅎㅎ

빍시 (♡.43.♡.34) - 2022/09/28 14:56:17

연변뿐아니라 대부분 봄험은 사기

22,704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보라
2006-08-09
33
54275
건치달팽이
2022-11-26
7
516
건치달팽이
2022-11-24
7
465
건치달팽이
2022-11-24
7
429
건치달팽이
2022-11-21
9
640
건치달팽이
2022-11-21
6
411
무학소사
2022-11-19
1
206
건치달팽이
2022-11-18
6
571
건치달팽이
2022-11-16
7
587
무학소사
2022-11-14
1
255
건치달팽이
2022-11-13
7
686
무학소사
2022-11-13
0
247
무학소사
2022-11-12
0
204
무학소사
2022-11-11
0
247
무학소사
2022-11-10
1
304
건치달팽이
2022-11-10
6
686
무학소사
2022-11-09
1
161
건치달팽이
2022-11-08
6
700
무학소사
2022-11-08
0
178
건치달팽이
2022-11-07
6
555
무학소사
2022-11-07
1
184
무학소사
2022-11-06
1
192
무학소사
2022-11-05
1
194
무학소사
2022-11-04
1
165
무학소사
2022-11-03
1
179
무학소사
2022-11-02
1
190
건치달팽이
2022-11-02
5
450
무학소사
2022-11-01
1
136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