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내 인생에 첫 커피..

김택312 | 2021.06.29 18:57:12 댓글: 8 조회: 662 추천: 1
분류40대 공감 https://life.moyiza.kr/sympathy/4272880
1990년?에 초중때,15살인가?

여름날에 동창하고 밖에서 놀다가 갈증땜에 근처에 고모집 갓는데,

커피를 봣단말이..

난 사발에 마시고, 동창은 바가지에다가 마셧는데,

난 그날밤 거의 못잣거든..

그런데 동창은 이튿날에 아침일찌기 와늘 작은 바게쯔 들고 와서리,

커피마시니 힘도 나고 잠도 잘오고 좋더라,오늘 또 너네 아재집가서 먹을가?

오늘엔 바게쯔에다가 풀어 마셔야지..

그 말들으니 잠을 잘 자지 못해서인지 열이 나드라고..

가라좀..

햇짐..

제일 처음 커피맛은 숭늉물에 정통편 탄 그런 맛이엿단데..

그보다 잠 못잔거가 아주 맘에 남앗다 할가?

그래서인지 그 다음에 커피를 마신거가 거의 15년후에 일본가서 마시게 된거라고..

그런데 지금은 또 라떼나 모카보다도,아메리카나, 집에서 원두를 즐기게 된단데..

참 이상하다고..

여러분들은 커피를 어떻게 드셧는지?

처음엔 저하고 틀리셧는지..

약처럼 쓰고 그렇던 커피가 지금은 매일 즐기게 됩니다..



추천 (1) 선물 (0명)
IP: ♡.3.♡.98
lantian40 (♡.104.♡.147) - 2021/06/30 09:14:24

早上特别想喝一杯 哦

김택312 (♡.3.♡.148) - 2021/06/30 18:01:57

저는 아침보다 밥먹은 뒤라든가,

오전, 오후면 아주 생각 납니다..

나비청이 (♡.1.♡.96) - 2021/06/30 13:27:11

바께쯔를 들고왓겟구나 ㅎㅎㅎ

나의 커피생애는 달달한 모카로부터 시작해서 쓰거운 아메로 갓다가
다양한 발전단계를 거쳐
현재는 때로는 달고 때로는 씁쓰름하고 때로는 우유맛입니다.ㅋㅋㅋ

김택312 (♡.3.♡.148) - 2021/06/30 18:06:34

저 놈이 저런일 잘햇단데..

소래들구 개탕먹을라 막 갓단데..


커피라면 현재 미세에가면 모카보다 아메리칸..

그리고 집에서는 원두를 즐기는 편이라..

저는 입맛이 좀 걸어서리..

왈트 (♡.233.♡.246) - 2021/06/30 13:47:07

일단 커피는 절대 공복에 마시면 안 좋습니다.위를 상합니다.특히 아침에 공복에.

김택312 (♡.3.♡.148) - 2021/06/30 18:09:00

실은 커피가 공복에 나쁜것이 아니라,

速溶咖啡 에 伴侣 가 나쁘단 소리를 들엇습니다..

전에는 우유로 햇엇는제,현재는 순 화학제품이라..

BradPiao (♡.63.♡.34) - 2021/06/30 16:48:46

첨부터 블랙커피 마셨나 봅니다.

김택312 (♡.3.♡.148) - 2021/06/30 18:10:12

블랙이 아니고,우유에 사탕 다 엿엇는데,

15살 그때는 왜서 먹기 힘들던지..

그보다 자지 못하니 더 힘들엇고..

29,84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9542
자아74
2021-08-25
0
914
꼬래춤
2021-08-24
4
703
해피엔젤
2021-08-23
1
986
봄냉이
2021-08-23
3
550
천로
2021-08-21
0
582
별들
2021-08-20
0
473
클리오
2021-08-20
0
726
해피엔젤
2021-08-20
0
893
매드큐티
2021-08-19
0
1954
봄냉이
2021-08-18
1
647
현재2020
2021-08-16
1
463
현재2020
2021-08-16
0
451
vitamin201902
2021-08-11
2
864
김택312
2021-08-09
1
545
김택312
2021-08-08
0
641
바람스쳐가는순간
2021-08-06
0
793
김택312
2021-08-05
1
757
김택312
2021-08-04
1
499
김택312
2021-08-04
0
703
mkwon
2021-08-04
0
443
김택312
2021-08-04
1
470
냥냥고냥이
2021-08-04
0
384
zkdjrkdkdk222
2021-08-03
0
564
나168
2021-08-02
0
412
유리벽
2021-07-31
0
543
아메리카누
2021-07-30
2
959
유리벽
2021-07-30
0
462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