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도대체 좋다는건지, 안좋다는건지...

lily0623 | 2021.07.16 00:18:14 댓글: 24 조회: 1924 추천: 0
분류연애·혼인 https://life.moyiza.kr/family/4278427
요즘에 인터넷에서 알게된 분을 만나게 되였는데요.
서로 공감되는 부분도 좀 있었고, 그나마 괜찮기도 해서 두번을 만나기도 하였어요.
그래서 두번째 만났을때 <나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했더니 <괜찮은거 같아요..>라고 하드라구요.
사실 저도 좀 맘도 가고해서 물어본 물음인데,
이제 2번만 만났는데 이런 물음을 물은거도 너무 조급한거 아닐가는 생각도 들었어요. 하지만 제가 답답함을 못참아서 묻긴 했는데...대답이 영...
도대체 괜찮다는 얘기는 좋다는 얘기인지,
안좋단 얘기인지? 확실한 답을 모르겠네요.
아마 답은 두가지겠죠??
1.좋아요. 더 요해해봅시다.
2.그냥 그래요.
제가 생각한것은 맞을가요?
아마 제가 여자로서 더 침착하고 내심성을 갖고
기다려봐야겠죠? ㅠㅠ
추천 (0) 선물 (0명)
IP: ♡.208.♡.238
흰털언니 (♡.247.♡.60) - 2021/07/16 05:56:29

여자가 왜 급하게 먼저 물어봅니까? ㅎㅎㅎ
두번째 만남이 있다는건 계속 알아가려는
생각이 있다는 소리잖아요

그리고 남자가 본인을 좋아하는지
마는지 느낌상 오지않습니까?
혹시 님 연애 적게 하셨습니까?

남자가 여자를 따르게 일정하게
튕기기도 하고 밀당을 해보쇼 ㅎㅎㅎ

우주의쪼가리 (♡.36.♡.131) - 2021/07/16 08:13:30

여자들의 꼼수는 남자들이 다 모르는가 생각하면 오해입니다.

피시골드 (♡.88.♡.155) - 2021/07/16 15:44:18

대답이 "睡了再说”로 나올줄 알았는데... ㅋㅋ

lily0623 (♡.208.♡.238) - 2021/07/16 16:14:43

제가 느낌이 좀 부족해서요. ㅠㅠ 아마도 상대방도 좀 좋아하는것 같기도 했어요. 담에 또 만나자는 암시도 여러번 한거 같은데... 저는 항상 확실치가 않아서 말입니다. 조언 감사합니다. ^^

초봄이오면 (♡.111.♡.96) - 2021/07/16 18:56:54

두리뭉실한것도 나쁘지는 않소. ㅎㅎ
그남자 급하며는 덮치겟지므 ^-^

lily0623 (♡.208.♡.238) - 2021/07/16 20:54:33

제 성격에 그렇게 하기 좀 힘들건 같은데요.
그래도 텀을 나봐야죠.
항상 시간이 답을 주니까...

우주의쪼가리 (♡.36.♡.131) - 2021/07/16 08:12:20

남자들은 좋으면 응응 말하고 괜찮으면 좋다고 말하구 별루면 괜찮다고 말합니다.

백양71 (♡.62.♡.87) - 2021/07/16 15:18:46

인터넷에서 만난분?썩 별로겠는데요

lily0623 (♡.208.♡.238) - 2021/07/16 16:15:16

ㅎㅎ 나쁘진 않았어요.

배꽃 (♡.61.♡.55) - 2021/07/16 15:49:38

성격이 급하고 연애세포가 부족한 분같아요. ㅎㅎㅎ

연애라는건 두루두루 호감이 있는 사람끼리 좀 더 구체적으로 알아가는 단계이고
그 사이 이사람이라면 후반생을 같이 살아도 되겠다 싶으면 결혼까지 가는거구요.

이 과정에 상대가 나를 좋아하는것도 중요하지만 내가 이사람을 얼마나 좋아하는가 하는게 어쩌면 더 중요합니다.
여기에서 가장 최상의 상황이 여자분도 좋아하는데 남자분이 좀 더 많이 좋아하는것이구요.

지금 인터넷에서 만나서 두번정도 만났다는건 두사람이 다 호감은 있고 조심스럽게 좀 더 알아가고 있은 상황인것 같은데...
무작정 나를 어떻게 생각하냐 질문한다면 괜찮은것 같다가 제일 적합한 대답아닌가요? ㅎㅎㅎ

연애에 대한 호감은 느낌으로 받는것이지 상대방의 말로 판단하는건 아닙니다.
여자분이라면 특히 너무 조급해하지 마시고 잘 느껴보세요.

lily0623 (♡.208.♡.238) - 2021/07/16 16:12:08

아...제가 연애세포가 부족한거 맞는거 같아요. ㅠㅠ 그리구 답답한걸 못참는 성격이라서, 그래서 전에도 이런 상황이 발생했든거 같은데 또 이러고 있네요. 흠... 약이 없는거 같습니다. ㅠㅠ 좋아하는 마음이 별로 없으면 그냥 그렇든 말든 무관심하겠는데, 일단 괜찮다고 생각되면 有点上头啊,喝了一杯二锅头似的 ㅠㅠ

lantian40 (♡.104.♡.11) - 2021/07/16 17:21:37

먼저 대시 하세요. 맘에 있다면 ^^

naver2026 (♡.63.♡.18) - 2021/07/16 20:08:10

소극적인 남자분일수도 있겠네요, 주인장님과 반대 성격일듯 ㅎㅎㅎ

위에분 말대로 맘에 있다면 적극적으로 대시해 보세요

lily0623 (♡.208.♡.238) - 2021/07/16 20:52:06

네네 아마도 그런거 같네요. ㅋㅋ 좀 콸콸한 성격은 아닌것 같아요.
대시는 아직인 같고요, 후에 차차 보죠.

Areum (♡.54.♡.130) - 2021/07/17 13:09:21

느낌이 좋으면 친구 처럼 편하게 만나면됩니다..같이 밥먹고 커피마시고 여행도가고 ㅋㅋ 상대방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든 함께하는 동안 즐거우면 되는거고, 그러다 시간이 흐르면 정들어서 고백하는거죠.. ㅋㅋ

lily0623 (♡.208.♡.238) - 2021/07/17 19:19:50

네~^^천천히 알아가야죠. ㅋㅋ 조언 감사합니다.

차이파이 (♡.101.♡.98) - 2021/07/18 10:23:28

2번!

잘먹고잘산당 (♡.120.♡.31) - 2021/07/20 18:32:42

몇살임까?
그 남자 좋다면 님두 좋슴까?
님이결정해야지 어째 남자한테 칼자루 지게 함까?
좋다구 달라부터두 그냥 사귈 남자인지 같이 살 남자인지 판단하구 행동해야되는게 아님까?

lily0623 (♡.136.♡.185) - 2021/07/21 00:52:56

제가 어리석었네요. ㅋㅋㅋ
어리석다기보다 마음이 급했죠. 쉽게 착각하고 ㅠㅠ
좋으면 좋고, 저는 괜찮았으니까 상대방 물어본거고.
아니라고 말하면 바로 연락 안하기로 할려고 그랬죠. 시간 낭비하기 싫어서~~
이미 끝났어요~ 저는 애매한걸 싫어하니까!
선택하기 어려워 하드라구요. 딴소리 할라하고.
也就是一个海王,得不到的永远在骚动,得到的不珍惜~사람의 본성이니까...ㅋㅋㅋ 조언 감사합니다.

매짠바나나 (♡.20.♡.30) - 2021/07/22 14:40:39

보통 카드께임 할때 보면 자신 밑장 끝까지 감추어야 게임이 되잖아요 .

님은 급한 마음에 자신 밑장 훅 까고 상대 패를 확인 하자는건데 ,,,


제가 밧을때 시원치 않은 대답이긴 합니다 .


단기내 상호 연애관계 확정이 안된다면 그만 두는게 좋지 않을가요?

lily0623 (♡.136.♡.185) - 2021/07/23 16:13:46

네네 그렇죠. 카드게임과 같은거겟죠. ㅋㅋ
진짜 좋아한다면 그런 카드게임같은 수작을 안할거고, 사람 마음이 원래 간사해서~~ 요즘은 真爱는 찾기가 더 힘든거 같습니다. 조언 감사합니다. ^^

여우미go (♡.133.♡.3) - 2021/07/23 11:12:22

배꽃님~~
말씀참 분석있게 잘하시네요~~

마이넴즈 (♡.102.♡.104) - 2021/07/25 22:02:03

그냥 미국인들처럼 좋으면 키스부터 하고 다음 결정하세요.입에서 냄새나는지부터 확인하세요.

vivi188 (♡.8.♡.191) - 2021/07/29 11:21:24

제가 새각하는 남녀사이란.... 서로 싫어하는 마음만 없다면, 충분히 발전이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상대가 나를 싫어하는지만 판단해 보시면 답안이 나올듯....

21,27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7-10-31
3
11264
라이라크7
2021-07-29
0
454
가면12
2021-07-24
0
508
lily0623
2021-07-16
0
1924
눈부신해님
2021-07-06
3
2565
nvnv888
2021-07-06
0
1645
초여름
2021-07-03
1
1762
라이라크7
2021-07-02
0
1515
가면12
2021-06-29
0
1263
수이야
2021-06-29
1
1635
가면12
2021-06-20
1
2264
가면12
2021-06-17
4
2083
핑핑엄마
2021-06-07
0
3142
누구오
2021-06-06
0
1513
배꽃
2021-06-05
12
3192
날으는병아리
2021-06-05
1
1027
날으는병아리
2021-06-04
4
2297
꼬래춤
2021-06-03
1
1001
혼자라도
2021-06-03
0
891
꼬래춤
2021-06-02
1
1250
생각나는사람
2021-06-02
2
2443
초봄이오면
2021-06-01
1
1347
알약1981
2021-06-01
0
921
라이라크7
2021-05-31
3
1077
고향말이그리워
2021-05-30
0
1322
나나나나나나나
2021-05-30
0
1904
라이라크7
2021-05-27
0
1051
핑핑엄마
2021-05-27
0
1307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