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물만먹는 며느리

미타보살미타보살 | 2020.04.11 16:11:20 댓글: 0 조회: 482 추천: 0
분류유머 https://life.moyiza.kr/humor/4093186

새로 시집온 며느리가

매일 아침마다 밥은 안먹고 물만 먹는 것이었다.


그것을 본 시아버지가 걱정이 돼서


"얘, 아가!!

너는 왜 매일 아침마다 밥은 안 먹고 물만 먹니??"


그러자 며느리 왈~


"아버님 매일 밤마다 매운 고추를 먹었더니

밥은 안 먹히고 물만 먹혀요"


그 말을 들은 시어머니


"아니!!

여지껏 내가 먹은 고추는 맵기는 꺼녕 비리기만 하던데...


종자는 같은 건데 어찌 네가 먹은 것만 그리 매우냐??"


그 말을 들은 시아버지 화가나서,


"아니 임자!!

혹시 나몰래 씨- 도둑질해서 심은 것 아녀??"


분위기가 이상해지자 며느리 왈~



"그런 것이 아니라

내가 먹은 고추는 어머님이 잘가꾸어 아주 잘된 것이고...


어머님이 잡수신 고추는 아마도


약오르기 전에, 서리 맞은 고추인가 봐요!!!"
ㅋㅋ


추천 (0) 비추 (0) 선물 (0명)
IP: ♡.101.♡.53
82,57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6296
옥란화
2009-02-19
0
68352
춘천의닭갈비
2020-05-23
0
236
춘천의닭갈비
2020-05-23
1
211
같은인생S
2020-04-30
0
419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834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632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701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557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482
사포
2020-04-08
2
637
조선의옛통닭
2020-04-05
0
446
조선의옛통닭
2020-04-05
0
393
rui1314
2020-04-05
3
741
조선의옛통닭
2020-04-04
0
352
같은인생S
2020-03-17
0
618
같은인생S
2020-03-17
1
509
같은인생S
2020-03-17
0
385
이하나
2020-03-03
3
1156
금나래
2020-03-01
2
789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2-25
0
640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2-25
0
692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2-25
1
785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2-25
0
625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2-25
0
457
금나래
2020-02-21
0
568
금나래
2020-02-21
0
761
배꽃
2020-02-13
0
598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