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주말인데 아마 반가워서

미타보살미타보살 | 2020.08.05 18:23:41 댓글: 0 조회: 398 추천: 0
분류유머 https://life.moyiza.kr/humor/4152763
한 여객선이 어느 무인도 옆을 지나고 있었다.


저 멀리서 얼굴에 온통 수염이 자라 짐승


같은 사람이 불을 피어 놓고 미친둣이 소리를 지르고


손을 흔드는 것이였다.


"저사람은 누굽니까?"


승객이 선장에게 이렇게 묻자,


"잘 모르겠습니다만 매번 여기를 지날 때 마다


저런 것을 보면 아마
★.
★.
★.
반가워서 저러는겟죠 ㅋㅋ

추천 (0) 선물 (0명)
IP: ♡.85.♡.0
82,58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CHOSUN
2013-07-13
0
36599
옥란화
2009-02-19
0
68597
천로
2020-09-02
0
259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8-05
1
576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8-05
0
529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8-05
0
398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8-05
1
620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8-05
0
313
검정돌
2020-08-02
0
447
검정돌
2020-08-02
0
289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6-12
1
587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6-12
0
595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6-12
0
527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6-12
1
616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6-12
0
328
춘천의닭갈비
2020-05-23
0
683
춘천의닭갈비
2020-05-23
1
649
같은인생S
2020-04-30
0
755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1255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944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1117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880
미타보살미타보살
2020-04-11
0
767
사포
2020-04-08
2
1012
조선의옛통닭
2020-04-05
0
735
조선의옛통닭
2020-04-05
0
648
rui1314
2020-04-05
3
1066
조선의옛통닭
2020-04-04
0
580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