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단어 뜻풀이-ㅇ편(3)

질풍경초 | 2024.05.29 12:27:20 댓글: 0 조회: 182 추천: 0
분류기타 https://life.moyiza.kr/langstudy/4571828
보고 듣지도 못하는 혹은 리해가 안되는 우리말 단어들을 뜻풀이하여 올려봅니다.(우리말 사전에서)

어거지떼-몹시 억척스러운 떼.//어거지떼를 쓰다.

어련하다-따로 념려하지 않아도 의례 잘할것이 틀림없다.//그 일이야 우리들이 어련하게 다 처리하지 않으리.

어름어름-똑똑치 않은 말이나 행동으로 우물쭈물하는 모양.//그는 선생님의 질문에 어름어름 대답하였다.

어방치기-어방으로 대충 헤아리는것.

어성버성하다-분위기가 서먹서먹하고 버성기다.//어성버성하게 지내는 사이.

어스레하다-빛이 밝지 못하고 좀 어둑하다.//어스레한 달빛.

억실억실-얼굴이나 생김새가 선이 굵고 시원시원한 모양.//억실억실 빛나는 두눈.

억측-정확한 근거가 없이 무리하게 하는 추측.//억측을 하다.

언거번거-말이 번잡하고 수다스러운 모양.//언거번거 야단을 치다.

언청이-선천적으로 웃입술이 째진 사람.//언청이 아니면 일색.

언틀먼틀하다-바닥이 고르지 못하게 울툭불툭하여 험하다.//언틀먼틀한 산길.

엄단-엄하게 결단을 내리는것 또는 엄격히 처단하는것.//엄단을 내리다.

엄부럭-어린아이처럼 철없이 부리는 억지나 엄살 또는 심술.//엄부럭을 부리다.

엄정하다-엄격하고 옳바르다-엄정한 립장.

엉너리-남의 환심을 사기 위하여 어벌쩡하게 서두르는 짓.//엉너리를 부리다.

추천 (0) 선물 (0명)
IP: ♡.208.♡.151
9,04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청개구리
2013-02-17
13327
청개구리
2011-08-09
22446
청개구리
2011-07-31
20384
청개구리
2011-07-14
19635
청개구리
2011-06-28
21317
청개구리
2011-06-13
21783
청개구리
2011-06-03
15080
질풍경초
2024-06-03
194
질풍경초
2024-06-01
188
질풍경초
2024-05-31
174
질풍경초
2024-05-30
185
질풍경초
2024-05-29
182
질풍경초
2024-05-28
189
질풍경초
2024-05-27
190
질풍경초
2024-05-26
175
질풍경초
2024-05-26
130
질풍경초
2024-05-25
138
질풍경초
2024-05-25
131
글쓰고싶어서
2024-05-24
145
글쓰고싶어서
2024-05-23
106
글쓰고싶어서
2024-05-22
118
글쓰고싶어서
2024-05-21
128
글쓰고싶어서
2024-05-20
132
글쓰고싶어서
2024-05-20
122
글쓰고싶어서
2024-05-19
140
글쓰고싶어서
2024-05-18
169
글쓰고싶어서
2024-05-18
134
글쓰고싶어서
2024-05-17
200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