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코로나 백신

배꽃 | 2021.05.06 14:10:29 댓글: 12 조회: 1039 추천: 1
분류생활잡담 https://life.moyiza.kr/lifejob/4253159
요즘 코로나시대에 코로나를 빨리 종식시키기 위해서 여러나라들에서 코로나백신을 연구개발하고 지금 코로나백신을 접종중이다.

의학은 전문분야라 대부분 사람들은 구체적인 내용은 알수가 없고 주로 의학전문가들이 하는 말을 듣거나 뉴스에서 보도하는 내용을 보면서 판단할수밖에 없다.

나는 3월초에 일반 시민들도 백신접종을 할수 있다는 통지를 받고 부작용, 안전성등 부정적인 뉴스내용을 봤던것이 생각나서 잠시 맞아야 하나 고민을 하기는 했지만 일단 건강하고 사회활동을 해야 하는 사람으로서 백신접종을 하는것이 나와 사회를 위해서 긍정적인 면이 더 많다고 판단을 해서 가서 맞았는데 지금까지 전혀 이상반응이 없다.

지금도 한국뉴스에서 보면 심심찮게 백신부작용, 백신 부족등 관련 뉴스를 볼수 있는데 댓글들을 봐서는 마치 미국회사에서 만드는 화이자백신은 좋은것이고 중국백신은 품질이 떨어지고 믿을수 없고 가짜고 이런 분위기를 느낄수 있는데

화이자, 모더나 백신의 제조방법은 알아듣기 쉽게 말하면 화학적 방법으로 변형시킨 유전자를 몸속 넣어 코로나 바이러스가 인체에 해를 끼치지 못하게 하는 방식인데 이 mRNA방식은 지금까지 근 30년동안 연구중이긴 했지만 DNA변형등 문제로 지금까지는 연구개발중이였고 인체에 접종은 이번 코로나사태가 심각해서 처음으로 인체사용에 승인된 방식이고
중국에 만드는 백신은 灭活疫苗라고 사멸시킨 바이러스를 접종하여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방식으로 근 100여년동안 독감백신, 광견병백신 등 인류가 이미 많이 사용해오던 방식으로 만드는거다.

그리고 백신효과에 대해서 화이자는 95%, 중국백신은 56%~79% 말이 많은데 이런 통계수자라는게 통계방식 차이나 통계정리의 약간한 차이로도 그 수치는 상당히 들쑥날쑥할수 있고 금융자본과 주류 언론들에서 어떻게 다루냐에 따라 인식되는것과 실제는 많이 다를수도 있다.

세상에 모든 약은 다 마찬가지인데 한가지 증상을 집중 치료하려다보면 어차피 다른 부작용이 생길수도 있고 사람 체질이나 상태에 따라 약효과가 좋은 사람이 있고 별 효과를 못보는 사람도 있다.

중국에서 사는 나는 어차피 중국 백신을 맞겠지만 나한테 중국백신과 화이자백신중 선택의 권리를 준다면 나는 아직 검증이 끝나지 않고 처음으로 인류한테 실험대상이 되는 DNA변형 유발할수도 있는 백신보다는 전통방식으로 만든 중국백신을 맞을꺼고 모든 약은 100%효과가 있는게 아니므로 여전히 마스크쓰고 위생안전을 주의하면서 이번 코로나시기를 견디겠다.

Ps.나도 의학전문가도 아니고 일반 사람으로서 공개된 여러 자료들을 비교하면서 내린 생각이라 일부 틀린 견해가 있을수도 있으니 내 말에 잘못된 점이 있다면 적극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
추천 (1) 선물 (0명)
< 다정가 >
-----이조년-----
梨花月白三更天 (이화월백삼경천)
啼血聲聲怨杜鵑 (제혈성성원두견)
儘覺多情原是病 (진각다정원시병)
不關人事不成眠 (불관인사불성면)
IP: ♡.61.♡.55
스노우맨K (♡.244.♡.213) - 2021/05/06 15:31:37

최근 기사에서 본건데, 중국 시노팜 백신의 예방률 78%는 백신의 부작용 발생 확률이 높다는 뜻이 아니라 임상 데이터가 너무 부족하기 때문에 나온 결과라네요. 중국 시노팜 백신이 요즘 WHO평가를 받고 있다는데, WHO 평가를 통과하면 서구권에서 인정받고 더 널리 보급될거라네요.

배꽃 (♡.61.♡.55) - 2021/05/06 16:28:21

네. 저도 그 뉴스 봤습니다.
그런데 예방률과 부작용은 서로 다른 개념입니다.
예방률은 백신 맞은뒤에 코로나 걸릴수 있는 확률이고
부작용은 백신을 맞고 몸에 이상반응이 생기는 걸 말하는겁니다.

따라서 이번에 WTO에서 전세계 사용허가 논의를 위해 중국백신을 여러 나라의 임상시험 데이터를 기준으로 예방률은 78%, 그리고 부작용은 신뢰도 낮음이라고 발표했는데 그중 부작용 신뢰도 낮음은 중국백신을 신뢰할수 없다가 아니라 부작용 부분 임상 데이터 부족으로 인한 표기이다 라고 ...

근데 적어도 전 주변에서 중국백신 맞고 표면적으로 심각한 이상반응이 있다는 말은 못들은것 같아요.
외국에서는 백신접종후 바로 감기 비슷한 증상도 있고 며칠은 맥이 뚝 떨어지기도 하고 주사부위가 뻘겋게 부어오르는등 증상이 있다는 영상은 봤구요. 물론 부작용이란게 처음 보이는 표면 부작용만 부작용인건 아니겠지만...

그나저나 스노우맨K님은 혹시 백신접종 했나요? ㅋㅋㅋ

han0715 (♡.11.♡.26) - 2021/05/06 16:58:22

임심준비라서 못 맞겠어요 ㅠㅠ

배꽃 (♡.61.♡.55) - 2021/05/06 17:11:48

임신준비중이라면 백신은 안맞는게 맞다고 생각해요. 대신 어디 계시는지 잘 모르겠지만 아직 확진자가 계속 발표되는 동네라면 더욱 조심만 하시면 돼요.

스노우맨K (♡.244.♡.213) - 2021/05/06 23:18:43

전번달에 첫번째꺼 접종했슴다 ㅎㅎㅎ
곧 두번째 주사를 맞슴다.

배꽃 (♡.61.♡.55) - 2021/05/07 20:26:16

잘하셨어요 ^^

김택312 (♡.3.♡.127) - 2021/05/06 20:39:47

역시 사람마다 증상이 틀리네..

현재 중국거가 반응이 제일 약해서,

많은 서방사람들도 중국와서 맞는다는 말 도 많이 들엇습니다..

그런데 疫苗 몇달 후면 免疫力 없어진다는데,그 때면 또 맞아야 하잖아요..

그래보면 역시 개인들의 신체 소질이 중요하다고 봅니다..

평소에 운동을 견지한다든가..

배꽃 (♡.61.♡.55) - 2021/05/06 21:06:12

모든 약은 우점과 결점이 있는데 灭活疫苗단점이 바이러스 배양할 실험실 건설에 드는 엄청난 비용투자가 필요하고 mRNA방식에 비해 면역기간이 짧아 면역기능이 떨어지면 다시 맞아야 할수 있다고 합니다. 나라에서 그건 알아서 필요하면 다시 접종하라고 통지가 오겠죠.

자체면역에 대해서는 이번 바이러스는 인류가 처음 접하는 바이러스라 아직 인체가 자체 면역체계로 극복할수 없는 바이러스여서 지금같은 사태가 벌어지는건데 상대적으로 건강한 사람이 나이든 사람이나 질병이 있는 사람보다는 그래도 쉽게 이겨내겠지만 운동꾸준히 하는 사람이라고 안걸린다는 보장은 없어요.

김택312 (♡.3.♡.127) - 2021/05/06 21:37:25

그래도 보면은 젊은 사람들은 걸려도 저절로 격리하고,

그래서 거의 보통 페병약? 그정도로 治愈 한 事例 를 많이 봣는데..

사실이 증명 하잔아요?

그리고 운동자주하는 페활량이 큰 사람들은 거의 않걸린다 하던데..

연길남30대 (♡.214.♡.71) - 2021/05/19 21:11:14

캬 ㅡㅡ 배꽃님 굿

못된여자II (♡.67.♡.162) - 2021/06/04 09:55:22

담주 상해에 백신 맞는데 ,좀 무섭네요 ㅠㅠ

배꽃 (♡.61.♡.55) - 2021/06/04 12:12:55

중국코로나백신은 이전에 감기예방주사랑 비슷한거라고 생각하면 돼요. 그리 무서운게 아니네요.

심리적으로 무서운거라고 생각할수록 심리암시때문에 정말 무서운거로 인식될수 있습니다.
별거 아니니까 안심하고 가서 맞으세요.

38,666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3-10-19
0
42446
bus511
2012-03-05
4
56634
연길이야기
2021-06-04
3
778
백양71
2021-06-03
0
780
백양71
2021-06-02
0
1065
백양71
2021-06-01
0
772
이슬두방울123
2021-05-27
0
578
해피엔젤
2021-05-24
0
1507
jimmy623
2021-05-23
0
734
봄봄란란
2021-05-21
2
1320
잘먹구살자
2021-05-20
1
785
잘먹구살자
2021-05-20
2
1183
날으는병아리
2021-05-16
0
662
고운marshy
2021-05-15
0
884
고운marshy
2021-05-12
1
1262
배꽃
2021-05-07
3
1729
배꽃
2021-05-06
1
1039
김택312
2021-04-30
0
792
번개림
2021-04-29
0
1054
김택312
2021-04-20
0
1771
고운marshy
2021-04-20
3
1258
nilaiya
2021-04-19
4
1093
고운marshy
2021-04-19
0
871
8호선
2021-04-18
5
1141
고운marshy
2021-04-17
0
905
배꽃
2021-04-17
0
1189
연길남30대
2021-04-17
0
446
nilaiya
2021-04-15
1
1211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