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에난 잔상처

뉘썬2뉘썬2 | 2024.05.09 00:41:52 댓글: 0 조회: 497 추천: 1
분류생활잡담 https://life.moyiza.kr/lifejob/4567095
맘은급한데 손이빠르지 못해서 항상 손에 잔상처가 나네요.때론 내손톱에 긁힐때두 많아요.
손톱이 얇은건지 피부가 여린건지.

우리가게 통닭은 한봉지에 한마리씩 단독포장대서 와요.주문들올때마다 가위로 봉지를 짤
라야대요.근데 한번은 주문이 연속들와서 가위로 봉지를 짜른단ㄱㅔ 그만에 엄지손가락을
짤랏네요.아얏! 깜짝 놀랏댓어요.

한번씩 일케 다쳐바야 정신번쩍 차리지무.
추천 (1) 선물 (0명)
이젠 너의뒤에서 널 안아주고싶어
너의모든걸 내가 지켜줄께

넌 혼자가아냐. 내손을잡아
함께잇을께
IP: ♡.169.♡.51
39,121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3-10-19
0
48747
bus511
2012-03-05
4
62433
뉘썬2뉘썬2
2024-05-26
0
177
뉘썬2뉘썬2
2024-05-25
0
124
뉘썬2뉘썬2
2024-05-18
2
445
뉘썬2뉘썬2
2024-05-09
1
497
vitamin201902
2024-04-22
2
1553
뉘썬2뉘썬2
2024-04-12
0
988
뉘썬2뉘썬2
2024-04-11
1
829
뉘썬2뉘썬2
2024-04-10
0
765
뉘썬2뉘썬2
2024-04-08
0
831
감로수
2024-04-04
1
914
강자아
2024-03-28
8
2486
유리벽
2024-03-22
0
1593
타니201310
2024-03-21
4
1017
강자아
2024-03-06
3
1454
꽃별166
2024-03-01
0
1634
런저우뤼
2024-02-22
2
1345
뉘썬2뉘썬2
2024-02-22
0
1085
스노우캔들
2024-02-07
8
1887
뉘썬2뉘썬2
2024-02-03
0
1317
뉘썬2뉘썬2
2024-01-31
2
1353
기억을걷는시간
2024-01-28
4
1325
런저우뤼
2024-01-24
4
1344
들국화11
2024-01-17
2
1506
들국화11
2024-01-16
2
1320
봄날의토끼님
2024-01-13
5
1829
단밤이
2024-01-11
4
1287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