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마켓

도박에 대해서..

김택312 | 2021.04.05 20:22:52 댓글: 14 조회: 700 추천: 1
분류40대 공감 https://life.moyiza.kr/sympathy/4244698
우리 조선말 속담에 술은 해정에 망치고,도박은 봉창에 망한다,고 하짐..

또한 한족말엔 十赌九骗..

두말 결합해보면,도박 놀지말란 말이지..

하지만 小赌怡情이라,지금은 그냥 적당히 노는것도 나쁜건 아니라고 생각하기도 하지만..

저 본인은 소학교3 학년때? 마작을 배웟고,4학년적부터는 5전짜리 마작을 놀앗짐..

그거가 지난세기80년대 중반?그 때짐..

그러다가 후에 고중에가서부터 电子游戏麻将 등에 재미 붙어서리..

부모님 한테는 학교에서 학습자료 산다 하면서,그 돈으로 밤자습 간다하고는,도박할 정도로 됏짐..

진정한 赌徒로 됏지..

그때 난 몇번인가,나의 심장이 우는 소리를 들엇단데,정말루..

그후 일본에 류학가서,또 빠진고가게에잇는 스롯또에 바졋엇고,거의 일년 반정도? 엿든가..

그런 나지만 결국엔 일본에서 도박을 끊게 됏단데.그리고 담배도..

후에 한국서울역카지노에 몇번 다닐적에는 도박을 언녕 끊고,그냥 카지노가 어떠한건가 체험해볼려고..

몇번 가서 놀앗는데,카지노는 일본 빠찐고장에스롯또 보다 자금이 더 필요하고,또 더 중요한건 기술이 필요하다는 느낌..

즉 카지노는 기술력 하고 자금이 아주 중요하고, 스롯또는 관찰력이 필수..

이렇게 판단이 생기드라고..

다 놀아본 결과는 빠진고장에 스롯또 유혹이 나한테는 카지노 보다 더 크단말이..

카지노는 자신이 돈을 투자해서,이기면 한배?두배? 혹은 100배도 되는 리익이 오지..

대신에 자금이 많아야 하고, 기술이 아주 훌륭해야 하짐..

하지만 빠진고가게에잇는 빠진고와스롯또는, 자금에 대한 요구가 그렇게 높지 않단말이..

빠진고가게에 빠진고와,스롯도의 구별은 대체로 빠진고는 작은 철로된 다마小铁球,

스롯도는 철로된 옆전같은 그런것 즉 币子.

카지노에서는 다른 사람이 돈을 엄청 잃엇던 자리에 앉아서 돈 따기힘들지만..

스롯또는 다르단말이,돈 딸 확률이 높지..

일본돈 천엔넣고,20만엔 딸때도 잇단데.즉 200배 되는 回报率.사람을 확 하게 하짐..

스롯또에서 경험이라면,돈주는 가게,돈주는 요일,돈주는 시간,돈주는 기계..

요 네가지만 확보 하면,거의 매일 돈 따더라고..

일본에서 한때 도박으로 일하러도 않가고 생활 햇엇단데..

그러다가 ,젊은놈이 돈을 이렇게 벌면 않된다는 생각에,다시 일자리 찾아서 힘들게 일햇단데..

그런데,얼마않돼서 누나가 결혼하신다네,하지만,도박놀아서 빚은 많지만 저축은 없는데,또 어머니는,

내가 장손에 장남에,유일한 아들,즉 집안에 기둥이라,나보고 오라하시지,그래서 저 리론으로 이틀동안,

빠진고가게 네개를 돌면서20만엔 땃고,그 돈으로 연변갓다 왓짐..

다시 일본에 도착해서는 도박장에 않들어갓고,현재는 도박에서 완전히는 손을 씻은 사람이 됏단데..ㅣ

도박 않논지가 15년정도,담배끊은 시간보다 조금 적짐.하지만 설같은 그럴때 가정에서 그런 분위기는 맞춰주고..

글쓴 목적이 뭐냐하면,혹시 일본에서 스롯또 노시는분들 계시면 저의 경험 참고하시고,일본돈 많이 따시고,

중국에 귀국하시길..

그리고 한국에서 카지노 하시는 분들은 자금보다,먼저 도박지식,즉 기술을 잘 익히시길 바랍니다..

저도 도박이라하면,이런저런도박을 거의 20년 놀면서,많은돈도 잃엇엇고,많은 후회도 해본 사람이라,하지만 지금은 않놀짐..

이런걸 두고 한족말루浪子回头金不换,이라는지..

공감할려는건 도박은 일시적 충동이 절대금물이고, 자금보다,지식,즉 기술하고 관찰력이 필요하다.는...

긴 문장 읽어주신분들 감사합니다..

추천 (1) 선물 (0명)
IP: ♡.3.♡.99
b2w2 (♡.236.♡.5) - 2021/04/06 12:32:24

세상에 도박이라는게 없었으면 좋겠어요.

김택312 (♡.3.♡.99) - 2021/04/06 14:55:34

그러면 좋을수도 잇겟지만..

실은 도박도 일종의 문화라고 생각됩니다..

그냥 적당히 해야지..

감사합니다..

배꽃 (♡.61.♡.55) - 2021/04/06 13:41:10

꽤 나름 화려한 과거가 많군요. ^^

김택312 (♡.3.♡.99) - 2021/04/06 14:59:35

이제 더 지켜보시길..

그리고 연혼에 글을 삭제 햇는데..

원인은 술많이 먹고 쓴글이라,그 당시는 모르겟든데..

이튿날에 보니깐,아니더라고..

왈트 (♡.86.♡.143) - 2021/04/06 14:04:57

도박은 절대 손을 대지 말아야 함.쉽게 인이 박히고 망하는 길.내 주위의 잘 나가던 몇사람은 도박을 놀고 쫄딱 망해서 아예 실종 됐음.고금중외에 도박을 놀아 부자가 됐다는 실례는 없음.도박왕도 도박군들의 돈을 벌었을뿐 본인은 도박을 놀지 않은거로 암.

김택312 (♡.3.♡.99) - 2021/04/06 15:01:45

도박왕도 그렇구나..

경영을 잘한거지,도박기술이 아니란,

말씀이시네..

잘 알앗습니다..

민들레70 (♡.97.♡.155) - 2021/04/06 15:14:17

도박은 중독성이 강해서 재미로도 안노는게 좋아요

김택312 (♡.3.♡.99) - 2021/04/06 15:34:34

재미로 노는 그런 작은 도박도?

저는 전에는 좀 논다 햇는데..

거의 않놀 정도되니,설에랑 친척들하고랑 놀적이면,

완전히는 아니지만 水肉될대 많단데..

당연히 액수는 않크지.

플 감사합니다.

민들레님..

민들레70 (♡.96.♡.80) - 2021/04/06 19:21:49

어쩌다 부모형제 친척들 모여서 놀땐 꼭 한사람은水肉'더라구요
그런데 말이죠 水肉들이 더 열정이더라구요 ㅋㅋ

김택312 (♡.3.♡.99) - 2021/04/06 20:18:52

저는 그렇게 열정적인 水肉는 아니지만..

다시 생각해보면你在笑我..

天下间没人敢笑我..

因为我是..

뭐라 하면 민들레님이 놀라실가?

그냥 놀라시길..

민들레70 (♡.97.♡.2) - 2021/04/07 07:58:40

제가 감히어떻게 笑你하겧어요 지금은 아니지만 옛날에 명절이되여 형제들이 모여서 마작이나 훙쓰를 놀때면 저희 작은 오빠가 水肉 여거던요
매번 놀기싫다는 동생들을 억지로 놀음판에 앉혀놓고 자기는 매번 水肉됐던 기억이나서 공감 했던거예요
오해해서 기분이 불쾌했다면 죄~~쏭

김택312 (♡.3.♡.99) - 2021/04/07 12:14:19

저도 그냥 농담에 농담으로..

죄쏭이라 하시니,

마음이 무거워 납니다..

앞으로 서로 더 잘 평화롭게 지냅시다..

럭키2020럭키2020 (♡.62.♡.74) - 2021/04/07 09:04:16

北斗拳???

김택312 (♡.3.♡.99) - 2021/04/07 12:04:59

北斗拳,재미도 밧짐..

马가 나올적이랑 정말 좋지..

주먹을 피할적이랑..

재미도 봣고,돈도 잃엇고..

그걸 한번 남이 800점까지 한자리에 앉앗다가,

两千多까지 올라 가서 한번 딱 터지드라고..

정말 기억에 남지..

저건 2001년?그 때 금방나온걸루 생각하고..

南极花?든지..

그리고,지금은 이름들이 잘 생각 않나짐..

수자가 123,혹 567, 이렇게 나올적이면 터지는거랑..

29,787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68423
김택312
2021-04-13
1
79
꼬래춤
2021-04-12
1
388
boy천사
2021-04-12
0
691
김택312
2021-04-10
0
523
유리벽
2021-04-10
0
251
김택312
2021-04-10
1
512
꼬래춤
2021-04-10
2
483
꼬래춤
2021-04-10
1
357
김택312
2021-04-10
1
387
서니썬
2021-04-09
0
385
김택312
2021-04-09
3
382
나비청이
2021-04-09
6
623
김택312
2021-04-08
5
866
향이인형
2021-04-08
0
460
김택312
2021-04-07
5
849
바른사람
2021-04-06
0
400
김택312
2021-04-06
4
979
김택312
2021-04-05
1
700
김택312
2021-04-04
0
460
꼬래춤
2021-04-03
1
618
꼬래춤
2021-04-02
1
482
김택312
2021-04-02
6
615
rkqhwk
2021-04-02
1
703
꼬래춤
2021-04-01
3
627
김택312
2021-04-01
3
556
김택312
2021-03-31
0
950
김택312
2021-03-30
2
924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