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년 기회와 위기에 이어 앞으로 3년...

나눔서생 | 2024.06.03 19:08:10 댓글: 2 조회: 1113 추천: 4
분류40대 공감 https://life.moyiza.kr/sympathy/4573246
2018년말 모이자에 부동산 투자 제한과 실물황금 구입에 대한 생각을 올린적이 있습니다.
(2019년 직면하게 될 기회와 위기)
2020년 중미갈등과 마스크문제로 인해 많은 분들의 운명이 새로운 변환점으로 나아갔을거라 믿습니다.
저도 갑작스런 마스크 문제로 10여년 하던 업을 버리고 음식업에 뛰어들어 오늘까지 오게 되었으니까요.

그때 저의 생각과 같이 부동산 과대 투자를 억제하고 실물황금을 사셨던 분들의 수익은 오늘날 200%는 넘었을꺼라 믿습니다.
우리 조선족분들께서 새로운 부자분들이 탄생했기를 기대하며 오늘은 새로운 생각을 올려봅니다.

제가 세상을 바로보는 논리는 아주 간단합니다. 월가나 오도구 경제전문가들처럼 유능하지 않기 때문에 가시적 분석보다
거시적 추세를 바탕으로 가장 믿음직한 최위 2~3가지 선택을 하여 뒤에 따라갈 뿐입니다.

부동산은 2019년 예상했던대로 더이상 그 시기를 돌아갈수 없는 분야가 되었고
실물황금은 2019년 300원대부터 오늘날 560원까지 가격폭등하였습니다.
2019년 300원 2021년 374원 2023년 409원 2024년 565원...
그럼 앞으로 계속 오를까요? 답은 네 입니다. 하지만 이미 많이 올라왔고 전쟁이 없는 한 600원에서 900원 되기까지는 어렵다고 봅니다.

2025년 그 이후로 우리는 그럼 뭘 봐야 할까요?
일반인들 창업은 국내에서 점점 힘든 시대가 되었습니다. 창업투자는 더더욱 큰 모험을 감수해야 할 것입니다.
앞으로는 정부기업을 봐야하고 관련주 주식투자에 기회를 바라볼때라 생각합니다.
물론 모든 정부기업은 아니고 신재생에너지관련 특히 전력자원관련 (발전, 신규 빠떼리설비, 발전설비, 발전시설공사 등)에 국가운명 및 개인운명이 달렸습니다.
전력등 신생에너지관련 하여 여러 세계급 회사가 탄생할것이며 그와 관련된 기술주들이 함께 발전할것입니다.

은행 저축이자율은 점점 낮아지고 기존 생산모델은 추락할 것이며 인공지능 설비로 인한 많은 실업자들도 늘어나겠군요.
앞으로는 부동산도 아닌, 황금도 아닌, 은행이자나 더더욱 창업투자가 아닌 국영기술주 주식투자에 일반인 운명이 달린 기회가 있다고 봅니다.
단 중요한것은 앞으로 3년을 바라봐야겠죠? 단기투자는 절대로 주식투자가 아니라는게 저의 신조이니깐요.

또다시 우리 조선족 새로운 부자분들 많이 나타나셨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부자되세요~
추천 (4) 선물 (0명)
IP: ♡.66.♡.129
hhhhhana (♡.197.♡.78) - 2024/06/04 07:34:44

주식 이전 2014그때 좀 놀면서 일정한 수입보았지만 후에 IPO 관련 새로운 회사가 우후죽숙처럼 뜨면서 ...
지옥을 경험하다 ㅎㅎㅎ Etf 지진 두가지 가지고 있네요 근데 올 2월 저점을 거쳤지만 별로 올라가지 않았습니다
새로 올라온 吴清 주석과 《新九条》등등 믿고 일정하게 사드리고 있지만 ....어떤 정책은 너무 과격하지 않나 하는
의구심이 많이 드네요 특히 ST 기업에 대한 너무 과격한 처리 ...먼 시점에서 볼때는 정확한지 모르지만 많은
사람들의 호주머니 털어가고 민심이 황황해지지 않나 싶습니다
发电에서 中国核电 中国广核 어떠한지요

비공식회원 (♡.33.♡.86) - 2024/06/04 14:29:37

좋은 글 잘 배우고 갑니다.

30,24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다가온인연
2009-10-13
0
77670
강강수월래08
2024-07-12
0
61
강강수월래08
2024-07-08
1
399
seoli202106
2024-07-08
0
395
질풍경초
2024-07-06
5
405
seoli202106
2024-07-06
1
478
seoli202106
2024-07-06
1
515
seoli202106
2024-07-06
1
425
커피싫어
2024-07-05
3
433
강강수월래08
2024-07-02
2
562
봄봄란란
2024-07-01
0
602
질풍경초
2024-06-29
1
824
강강수월래08
2024-06-27
0
694
abc1112
2024-06-26
4
923
가이드맨맨
2024-06-25
0
827
질풍경초
2024-06-20
4
813
강강수월래08
2024-06-10
0
950
강강수월래08
2024-06-10
1
639
강강수월래08
2024-06-09
0
1002
질풍경초
2024-06-08
2
812
강강수월래08
2024-06-06
1
894
강강수월래08
2024-06-04
0
620
나눔서생
2024-06-03
4
1113
강강수월래08
2024-06-02
0
513
강강수월래08
2024-05-30
2
893
감로수
2024-05-27
0
1154
질풍경초
2024-05-27
0
1562
강강수월래08
2024-05-26
0
832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