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이고 싶다

은뷰뷰ty | 2024.02.06 11:08:45 댓글: 1 조회: 681 추천: 2
분류넋두리 https://life.moyiza.kr/family/4545825

바람이고 싶었다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 


마음 속의 무거운 짐 덜어버리고 

바람과 함께 하고 싶었다 


세월의 세례를 받으며

마음의 짐은 바람과 함께 

날아가고 가벼워진다 

언제 그랬었냐는듯


만약 다음 생이 있다면 

바람이고 싶다. 



바람이 분다 - 김성규


 이소라의 바람이 분다를 즐겨 들었었는데 
음게에 김성규의 바람이 분다가 올라 왔기에 끄적여 봤습니다. 






추천 (2) 선물 (0명)
첨부파일 다운로드 ( 1 )
IMG_4731.jpeg | 167.9KB / 0 Download
IP: ♡.100.♡.188
뉘썬2뉘썬2 (♡.169.♡.51) - 2024/02/12 15:26:56

금세 꺼지고 부는 찬 바람 같아
후하면 날아가 먼지같이
손이 닿을 듯 말 듯한 꽃잎들아
다시금 내게로 오라
바람아 불어라
끝내 말하지 못한 이 말 전해다오

21,228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크래브
2017-10-31
3
17219
나단비
2024-02-17
2
461
은뷰뷰ty
2024-02-17
1
357
나단비
2024-02-16
1
300
은뷰뷰ty
2024-02-06
2
681
오로라88
2024-02-05
0
788
봄날의토끼님
2024-02-03
5
1139
기억을걷는시간
2024-01-27
2
921
은뷰뷰ty
2024-01-27
2
805
뉘썬2뉘썬2
2024-01-27
0
763
뉘썬2뉘썬2
2024-01-25
0
952
나단비
2024-01-24
4
837
나단비
2024-01-24
0
360
은뷰뷰ty
2024-01-24
2
377
은뷰뷰ty
2024-01-22
1
580
단밤이
2024-01-17
5
1062
기억을걷는시간
2024-01-17
3
1186
단밤이
2024-01-11
2
616
기억을걷는시간
2024-01-11
2
524
기억을걷는시간
2024-01-09
3
978
비젼2009
2024-01-08
0
698
들국화11
2024-01-08
5
910
단밤이
2024-01-07
1
476
단밤이
2024-01-01
7
1047
기억을걷는시간
2023-12-29
3
1033
단밤이
2023-12-24
4
1311
Abrtata
2023-12-20
0
1102
단차
2023-12-20
2
693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