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물처럼 살라는 것은 2 141 망고망고푸딩
세상 1 33 외로운나무km
<그냥친구 진짜친구> 0 38 엄마는천사
꽃배달 한국, 중국 전지역배송

물처럼 살라는 것은

망고망고푸딩 | 2022.07.24 20:39:44 댓글: 0 조회: 142 추천: 2
분류좋은글 https://life.moyiza.kr/goodwriting/4387640

물은 흐르다 막히면 돌아가고

갇히면 채워주고 넘어갑니다 


물은 빨리간다 뽐내지 않고

늦게간다 안타까워하지 않습니다 


물은 자리를 다투지않고

앞서거니 뒤서거니 더불어 함께 흐릅니다 


물은 흘러온만큼 흘러보내고

흘러간만큼 받아 들입니다 


물처럼 살라는 것은

막히면 돌아가고

갇히면 나누어주고 가라는 것입니다 


물처럼 살라는 것은

빨리간다 늦게간다 조급해 말고

앞선들 뒤선들 괘넘치 말라는 것입니다 


물처럼 살라는 것은

받는만큼 나누고

나눈만큼 받을것이라는 말입니다 


흐르는 물 못내 아쉽다고

붙잡아 가두면 언젠가 넘쳐가듯 


가는 세월 못잊어 붙잡고 있으면

그대로 마음의 짐이되어 고통으로 남는답니다 


물처럼 살라는 것은

미움도 아픔도

물처럼 그냥 흘러 보내라는 것입니다 


물처럼 살라는 것은

강물처럼 도도히 흐르다

바다처럼 넓은 마음을 가지라는 것입니다  

닭알지짐닭알지짐님이 100포인트 선물하셧습니다.
추천 (2) 선물 (1명)
IP: ♡.100.♡.188
56,863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38048
추한여자
2022-08-16
0
9
엄마는천사
2022-08-16
0
16
엄마는천사
2022-08-15
0
38
외로운나무km
2022-08-15
1
33
dm89
2022-07-29
4
196
망고망고푸딩
2022-07-24
2
142
봄봄란란
2022-06-27
0
185
봄봄란란
2022-06-24
0
152
천상천하유아독존
2022-06-23
0
172
망고망고푸딩
2022-06-18
0
290
외로운나무km
2022-06-17
0
275
봄봄란란
2022-06-17
0
239
봄봄란란
2022-06-15
1
306
봄봄란란
2022-06-14
0
223
봄봄란란
2022-06-08
0
208
봄봄란란
2022-06-07
1
232
봄봄란란
2022-06-06
0
82
김삿갓의갓
2022-06-06
0
130
봄봄란란
2022-06-02
0
146
봄봄란란
2022-05-31
0
162
봄봄란란
2022-05-30
0
161
봄봄란란
2022-05-30
0
127
봄봄란란
2022-05-29
0
126
봄봄란란
2022-05-28
0
175
봄봄란란
2022-05-26
0
186
외로운나무km
2022-05-26
0
294
봄봄란란
2022-05-25
0
273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