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감

나단비 | 2024.03.16 10:59:40 댓글: 2 조회: 152 추천: 1
분류이쁜시 https://life.moyiza.kr/goodwriting/4554277
예감
Vorgefühl
 
 
나는 멀리 보이는 경치에 둘러싸인 깃발과 같다.
아래쪽에서는 아직 아무것도 움직이는 것이 없는데
나는 불어올 바람을 예감하고, 그것을 살아야 한다.
문은 아직도 조용히 닫혀 있고, 난로에는 고요가 깃들어 있다.
창문은 아직 떨지 않고, 먼지도 두껍게 쌓여 있다.
 
그때 나는 폭풍을 미리 감지하고 바다처럼 출렁거린다.
나는 몸을 펴고, 내 자신 속에 빠져들고
그리고 몸을 내던지며
세찬 폭풍 속에 오롯이 홀로 있다.

라이너 마리아 릴케 



추천 (1) 선물 (0명)
IP: ♡.252.♡.103
뉘썬2뉘썬2 (♡.169.♡.51) - 2024/03/31 11:26:51

그래서 예감이 좋은날과 예감이 안좋은날이 잇어요.

나단비 (♡.252.♡.103) - 2024/03/31 13:48:55

딱 들어맞는 날이 있죠.

57,485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옥란화
2009-02-23
2
42290
글쓰고싶어서
2024-04-10
1
118
가을벤치
2024-04-01
2
136
나단비
2024-03-20
1
152
나단비
2024-03-20
2
262
나단비
2024-03-16
1
152
나단비
2024-03-15
0
147
은뷰뷰ty
2024-03-14
4
240
나단비
2024-03-14
0
162
시랑나
2024-03-13
1
534
나단비
2024-03-12
0
442
강자아
2024-03-12
1
482
나단비
2024-03-09
1
454
나단비
2024-03-07
1
486
나단비
2024-03-07
0
470
강자아
2024-03-06
1
525
에이든
2024-03-06
5
647
나단비
2024-03-06
0
426
Careme
2024-03-04
0
140
나단비
2024-03-04
0
101
나단비
2024-03-02
0
94
나단비
2024-03-02
0
119
나단비
2024-03-01
1
134
나단비
2024-02-29
0
91
s조은인연s
2024-02-28
6
695
나단비
2024-02-25
0
128
나단비
2024-02-24
1
169
나단비
2024-02-22
1
164
모이자 모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