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베스트 월간 베스트 3개월 베스트 베스트 게시물
연길시 신화서점 조선말 도서

우리말 단어 뜻풀이-ㅈ편(1)

글쓰고싶어서 | 2024.05.17 12:31:52 댓글: 0 조회: 151 추천: 0
분류기타 https://life.moyiza.kr/langstudy/4568924
보고 듣지도 못하는 혹은 리해가 안되는 우리말 단어들을 뜻풀이하여 올려봅니다.(우리말 사전에서)

자개미-다리가 몸에 붙은 마디의 앞쪽으로 오목한 곳.//자개미에 멍이 들었다.

자별하다-1.가까이 사귀는 정이 남다르게 특별하다.//자별한 사이.2.류다르게 특별하다.//일솜씨가 자별하다.

자웅눈-한쪽은 작고 한쪽은 크게 생긴 눈 또는 그런 눈을 가진 사람.

작잠-누에의 한가지.가둑나무잎을 먹고 자라며 고치에서 명주실을 뽑아 비단을 짠다.

잔망-하는짓이 얄밉도록 가볍고 맹랑하게 구는것.//잔망을 부리다.

잔주르다-조심스럽게 더듬거리며 벼르거나 머뭇거리다.//북받치는 감정을 간신히 잔주르다.

잔풍하다-바람기가 없이 잔잔하다.//잔풍한 날씨.

잘망하다-하는짓이나 모양새가 잘고 얄밉다.//잘망한 사람.

잡죄다-아주 엄하게 다잡다.//마음대로 하지 못하게 잡죄다.

장공속죄-공을 새로 세워서 죄를 씻고 면제받는것.

장황하다-지루하고 번거롭다.//설명을 장황하게 늘어놓다.

잦바듬하다-자빠질듯이 뒤로 비스듬하다.

저겨디디다-발끝으로 소리나지않게 옮겨디디다.

저어하다-념려하거나 두려워하다.//자기한테 해가 미칠가봐 몹시 저어하다.
추천 (0) 선물 (0명)
IP: ♡.245.♡.26
9,049 개의 글이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청개구리
2013-02-17
13272
청개구리
2011-08-09
22393
청개구리
2011-07-31
20327
청개구리
2011-07-14
19583
청개구리
2011-06-28
21263
청개구리
2011-06-13
21713
청개구리
2011-06-03
15001
질풍경초
2024-06-03
120
질풍경초
2024-06-01
110
질풍경초
2024-05-31
93
질풍경초
2024-05-30
110
질풍경초
2024-05-29
127
질풍경초
2024-05-28
132
질풍경초
2024-05-27
123
질풍경초
2024-05-26
122
질풍경초
2024-05-26
104
질풍경초
2024-05-25
111
질풍경초
2024-05-25
106
글쓰고싶어서
2024-05-24
121
글쓰고싶어서
2024-05-23
82
글쓰고싶어서
2024-05-22
93
글쓰고싶어서
2024-05-21
103
글쓰고싶어서
2024-05-20
102
글쓰고싶어서
2024-05-20
93
글쓰고싶어서
2024-05-19
110
글쓰고싶어서
2024-05-18
142
글쓰고싶어서
2024-05-18
107
글쓰고싶어서
2024-05-17
151
모이자 모바일